신한지주, 그룹 CDO에 김명희 전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 영입
신한지주, 그룹 CDO에 김명희 전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 영입
  • 김나연 기자
  • 승인 2021.12.24 14:38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희 전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 

[금융소비자뉴스 김나연 기자] 신한금융지주는 24일 그룹 최고 디지털 책임자(CDO·Chief Digital Officer)에 김명희(53) 부사장을 신규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 신임 부사장은 국내 대표적인 여성 디지털 전환(DT) 전문가로, 카이스트 전산학부를 졸업한 뒤 한국IBM에서 약 23년간 근무했고, 2013년에는 SK텔레콤으로 자리를 옮겨 솔루션컨설팅 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이어 2017년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에 임명돼 정부의 ‘민간 우수 인재 헤드헌팅’ 제도 도입 이후 발탁된 최초 여성 고위 공무원이기도 하다. 김 신임 부사장은 내년 1월 1일 취임해 신한금융 그룹 전체의 디지털·ICT 전략 수립 및 실행을 총괄하게 된다.

신한지주는 경쟁 금융그룹 및 빅테크·핀테크와의 디지털 경쟁에서 앞서가기 위해 그룹 CDO의 핵심 역할을 ▲Challenger(기존의 틀을 벗어난 디지털 전략 리더) ▲Innovator(Biz Developer·트렌드 및 혁신 아이디어 개발자) ▲Orchestrator(디지털 전략 및 이니셔티브 조율자) ▲Transformer(변화 혁신의 전도사) 등 4가지로 새롭게 설정했다.

신한지주 측은 “이번에 영입한 ‘DT 전문가’ 김 부사장과 함께 그룹 내 디지털 매트릭스를 강화하고, 신속하고 일관성 있는 디지털 전략을 실행해 고객들에게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디지털 금융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뉴스속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소비자뉴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여의도동, 삼도빌딩) , 1001호
  • 대표전화 : 02-761-5077
  • 팩스 : 02-761-5088
  • 명칭 : (주)금소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995
  • 등록일 : 2012-03-05
  • 발행일 : 2012-05-21
  • 발행인·편집인 : 정종석
  • 편집국장 : 백종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윤정
  • 금융소비자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금융소비자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c2023@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