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코인 대신 시바이누?…한때 400% 폭등
도지코인 대신 시바이누?…한때 400% 폭등
  • 박혜정 기자
  • 승인 2021.10.11 10:40
  • 댓글 0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스크 '시바견 사진' 트윗 이후 시가총액 12조원 넘어..."급등 의미 없다"는 의견도

[금융소비자뉴스 박혜정 기자] 가상화폐 도지코인에 이어 시바이누 코인이 지난주 한때 최초 거래 가격 대비 400% 폭등하는 등의 머니게임으로 업계의 주목을 끌고 있다.

10일(현지시간) 미국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 등에 따르면 존재감이 미미했던 알트코인 중 하나였던 시바이누는 현재 시가총액 21위 가상화폐로 올라섰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매체 집계에 따르면 시바이누 시총은 미국 서부 시간 기준 10일 오후 5시 현재 104억 달러(12조4000억 원)에 달한다.

시바이누는 지난해 도지코인을 모방해서 만들어진 블록체인 기반의 가상화폐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 트윗에 한때 급상승했던 도지코인이 주춤해지자 시바이누는 가상화폐 매수자들 사이에서 더 주목을 받았다.

머스크가 지난 4일 자신이 입양한 시바견 사진을 트위터에 올리자 가상화폐 일부 투자자들은 이 트윗을 재료로 삼아 시바이누 매수에 뛰어들어 지난주 한때 400% 폭등했다.

작년 최초 가격 0.000007달러로 거래를 시작했던 시바이누가 지난 7일 최고치인 0.000035달러에 도달한 것이다.

게다가 매수자들은 청원 사이트 '체인지'를 통해 미국 온라인 증권사 로빈후드의 가상화폐 거래 종목에 시바이누를 추가해달라고 요청했고 애플, 페이팔, 맥도날드를 상대로 시바이누를 결제 수단으로 허용해달라는 서명 운동도 벌여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경제 매체 마켓 인사이더는 시바이누 발행량이 천문학적 숫자인 1000조 개에 달하기 때문에 가격 상승에 걸림돌이 될 수밖에 없다는 전했다.

2008년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를 다룬 영화 '빅쇼트'의 실제 모델인 마이클 버리 사이언에셋 대표도 시바이누 가격 상승은 "무의미하다"고 지적했다.

 


인기기사
뉴스속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금융소비자뉴스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은행로 58 (여의도동, 삼도빌딩) , 1001호
  • 대표전화 : 02-761-5077
  • 팩스 : 02-761-5088
  • 명칭 : (주)금소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1995
  • 등록일 : 2012-03-05
  • 발행일 : 2012-05-21
  • 발행인·편집인 : 정종석
  • 편집국장 : 백종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윤정
  • 금융소비자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금융소비자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fc2023@daum.net
ND소프트